메뉴 건너뛰기

참으로 무서운 제자훈련

곽철용 2008.12.01 22:01 조회 수 : 22769 추천:63

제가 제자훈련 받을땐 몰랐는데..
제자 훈련 받는 목원의 삶의 모습을 바라보면 참으로 무섭습니다..
즐겁고, 도전적인 변화에 박수를 보냅니다..

목원에게 제자훈련하세요.. 라고 말씀드렸다가
오히려 이젠 '새벽예배 참석하실 수 있게 전화드릴까요?'
'출근길에 QT 하셔서, 홈페이지에 남기시지요?'
제가 목자인지, 목원인지..

참으로 부끄럽고.. 당황스럽고.. 즐거운 상황이였습니다.

하나님은 쳐저있는 저에게 이렇게 치시네요..
예은이를 통해 '아빠 내일 새벽예배 가자?' 이렇게 말하게 하시더니,
이래도 움직이지 않은 강팍한 마음에
이젠 당돌한 목원을 동원하여 원투쓰리를 날리시네요...

그 목원의 지적에 기꺼히 따랐습니다.
새벽예배도 참석하고, QT방에 글도 올렸습니다.

주향한 교회 목자 여러분!
알아서 잘합시다..
목원들이 변했습니다... 가만히 두질 않네요..
특히, 제자훈련 받은 목원들.. 조심하세요..

하지만, 이런 목원이 있어 넘 감사하고
움직이게 하신 하나님께 감사합니다..

이런 삶의 모습이 쭉 계속되길 기도해주세요..

그리고, 우리 목원님 넘 감사해요..
또 하지 않으면 말씀 주세요...


- 행복한 목자 드림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홈페이지 사용시 정회원만 글을 작성할 수 있습니다. manager 2012.10.25 394572
457 최근의 삶을 나눕니다.. [4] 곽철용 2008.12.19 41466
456 게시판은 조용하지만,, QT방은 북적됩니다... [2] 곽철용 2008.12.19 18178
455 크리스마스가 다가오네요 곽철용 2008.12.16 22987
454 오늘 읽은 누군가의 글에서... 방유영 [4] 관리자 2008.12.07 18183
453 올스톱 속에서 느낀 두가지 생각 [2] 곽철용 2008.12.05 24962
452 프랑스 교회도 경제위기 여파로 허덕 곽철용 2008.12.04 18495
» 참으로 무서운 제자훈련 [2] 곽철용 2008.12.01 22769
450 제8회 주알리기 어린이 캠프 안내 주알리기 2008.11.21 26667
449 주향한 교회의 중보기도팀 [2] 최승희 2008.10.31 19092
448 1년여만에 청년부에서 말씀을 전하면서... [2] 고광민 2008.10.07 18610
447 9월 셋째 주간 매일의 양식입니다. 관리자 2008.09.22 25131
446 벧엘 목장의 김치볶음밥...잊을 수 없어요... 관리자 2008.09.20 21054
445 목장의 글들을 기다립니다...^^; 관리자 2008.09.18 25525
444 새생명 목장 소식 곽철용 2008.08.30 18280
443 하루 3시간 기도운동선교회입니다 기도학교 2008.08.28 18238
442 선교불어학교 2학기 모집합니다. 관리자 2008.08.22 18274
441 모기약 쓰지 않고 모기를 쫓아내고 싶어요~(여름에 필요한 글인거 같아서 올립니다.) 관리자 2008.07.21 24931
440 크리스찬 중국어 하성문 2008.07.17 25716
439 7월14일, 불어권선교회정기기도모임에 오세요~ 관리자 2008.07.10 18158
438 차도사님이 강도(??)사님 되셨데요~ [2] 일우 2008.07.08 18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