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세울 것도 없는

소수의 사람들이

무명의 사람들이

적은 능력으로

소외된 땅 불어권 지역을 품고

평신도를 깨워

증인과 제자의 삶을 훈련하고

조국의 민족분단의 아픔을

복음 통일의 열망으로 바꾸어

오직 하나님 나라의 꿈을 위해

한 세대 25년을 한결같이

한숨에 달려온 교회


이곳에

우리를 지금까지

부르시고 인도하신

설명할 수 없는

하나님의 은혜에 눈물로

감사의 찬송을 올려 드리며

일세대가 다음세대를

하나님의 백성으로 온전히 세우는

다음 25년을 꿈꾸는 주향한 교회


나의 부르심과 내 인생이

담겨져 있는 좋은 교회

날마다 하나님의 뜻이 이루어지고

성령과 말씀이 살아 있는 건강한 교회

이 어둔 시대를 복음의 능력으로

변화시키는 새로운 교회


이제

지난 시간을

뒤로 하고 일어나

이 위대한 공동체의 꿈을 향해

다시 비상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