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군가

지독히 그리워

봄을 기다리는 이들이

지쳐 보지 못할까봐

급히 잎새를 제치고

꽃부터 고개를 내밀어

저 먼 따듯한

남쪽 소식을 전해주는 꽃


겨울 찬바람에

억장이 무너진 이들이

절망하여 보지 못할까봐

햇볕이 없는 곳에도

비좁은 곳에서도

가리지 않고

아픈 마음에 노란 리본

달아 주려고

살아 피어 웃어주는 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