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송하리로다

코로나의 위기로

세상이 멈추어 버린 것 같아도

새해 첫날 붉게 떠오르는

웅장한 해를 막을 수 없듯이

환난 중에도 끊을 수 없는

그리스도의 사랑이

우리를 강권하시어

산 소망을 주신 주님

 

믿음의 역사(役事)

담대히 고난을 헤쳐 나가며

소망의 인내(忍耐)

임박한 종말을 준비하며

사랑의 수고(受苦)와 섬김으로

주님의 나라와 영혼을 세우며

항상 기뻐하여

쉬지 말고 기도하며

범사에 감사함으로

뉴 노멀의 일상을 창조하며

 

오늘이란 시간 속에서

언택트와 온택트를 넘어

매순간 하나님의 임재를 사모하는

()택트의 삼백 예순 다섯 날

믿음과 소망의 날개를 펴고

매일 비상(飛上)하게 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