쇠망치로 내려쳐

손발에 못이 박히고

생살은 찢어지고

심장에 창이 꽂히고

붉은 피를 흘려

당신의 어린양이 이렇게

죽어야만 살릴 수 있는

하늘 생명의 진실

 

엘리엘리 라마 사박다니

나의 하나님 나의 하나님

어찌하여 나를 버리셨나이까

골고다 언덕에

울렸던 비명소리

천길 벼랑 끝 지옥까지

떨어졌던 고통으로

독생자를 내어주어

다시 찾은 사랑의 진실

 

마지막

다 이루었다 하시며

하늘의 뜻이

이 땅에서도 이루어져

세상 끝 날까지 우리와

매일 매순간 함께 하시는

은혜의 진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