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세전에

나를 부르시고 인치시어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살게 하기 위하여


원하지 않는 고통도

내가 연약하여 겪는 시험도

사단의 가시로 겪는 아픔도

때로 나약함도 비굴함이 드러나

하나님을 원망하다가

내 자신에 깊이 절망하다

나는 하나님 백성이 아닌가봐

나는 가짜인가봐를 되뇌이다


내 안에 계시는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은혜의 주님을 붙들게 되어

질그릇인 내가 깨지고

보배이신 그리스도가 드러날 때

약함이 강하여지고

넘어짐으로 온전해지며

낮아짐으로 높아지는

하나님 나라의 원리를 깨닫고


내 삶에 일어나는 모든 일은

하나님께서 합력하여 역사 속에

선을 이루시는 도구일 뿐

이제 창조의 목적대로

매일 그리스도 안에서

만만치 않는 현실 가운데

그의 능력으로

자기부인을 통하여

하늘의 풍요와 기쁨과 안식을 누린다